통합검색
  • 뉴스

    • 아파트 거래 절반은 3040세대…“50대 비중 줄고 중저가 매매 늘어”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전국적으로 3040세대의 내 집 마련이 가속화되고 있는 모습이다.    11일 한국감정원 자료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 아파트시장에서 30대와 40대의 매매거래량은 총 22만7,256건으로 전체의 절반이 넘는 약 50.26%에 달했다. 전체 매입자 2명 중 1명은 3040세대인 셈이다.   이 기간 전체 매매거래량은 총 45만2,123건으로 부동산 매매거래 신고제가 도입된 2006년 이후 역대 최대치의 반기별 거래량을 기록했다.   업계 관계자는 “각종 부..

      부동산2020-08-11

      뉴스 상세보기
    • 4억이하 중저가 전세 감소…“물량 자체가 없다”

      [앵커]전국 아파트 전세 거래량이 빠른 속도로 감소하고 있습니다. 특히, 서울 아파트의 경우 지난달 전세가격지수가 역대 최고치를 기록하며 4억원 이하 중저가 아파트 전세량이 급감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임대사업자들에 대한 각종 규제가 전세대란으로 이어지고 있는 가운데 전세 물량은 점점 더 줄어들거라는 우려가 커지고 있습니다. 설석용 기자입니다. [기자] 지난달 전국 주택 전셋값 상승폭이 최고 수준을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KB국민은행이 집계한 전국 주택 전세가격 지수는 지난달 100.898을 기록했습니다.통계를 작성..

      부동산2020-08-10

      뉴스 상세보기
    • 세금 폭탄 피하고, 무주택기간도 유지되는 오피스텔 풍선효과 뜨거워

      무려 22번의 부동산 대책의 직격탄을 맞은 아파트와 달리 정부 규제의 사각지대에 놓인 오피스텔이 부동산 시장의 중심으로 떠오르고 있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상반기 전국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은 총 1만8409건으로, 전년 동기대비 27% 가량 증가했다. 특히, 규제의 가장 중심이라고 볼 수 있는 서울과 경기는 각각 42.4%, 51.5%나 증가한 모습을 보였다.   오피스텔은 아파트와 달리 주택법이 아닌 건축법의 적용을 받는 만큼 정부가 내놓은 다양한 규제로부터 벗어나며 별도의..

      S경제2020-08-07

      뉴스 상세보기
    • 오피스텔 시장 호황기, 분양·거래량 모두 업계 예상 뛰어넘어

      정부에서 주택 대출 규제와 세금 규제를 강화하면서 상대적으로 규제가 덜한 오피스텔의 거래가 활발해지고 있는 가운데, 분양 시장에서도 오피스텔이 각광받고 있다.   국토부 실거래가 기준으로 올해 상반기 오피스텔 매매 거래량이 1만 8,409건으로 나타났다. 이 수치는 지난해 같은 기간 대비 27.7%(3,992건)늘어난 수치로, 서울만 한정한다면 56%나 증가했다.   전문가들은 이와 같은 오피스텔 거래 활황의 이유로 정부 규제를 꼽고 있다. 오피스텔은 정부의 규제 영향을 받지 않아 취득세 4.6%가 기존..

      S경제2020-08-03

      뉴스 상세보기
    • 패닉바잉? 아파트쇼핑?…서울 거주자, 3만가구 역대 최대 거래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올 상반기 정부의 고강도 부동산 대책에도 불구하고 아파트값과 전세값이 오르자 ‘집값이 더 오를 수 있다’는 불안감에 ‘패닉 바잉’ 현상이 나타난 것으로 조사됐다. 패닉 바잉(Panic Buying)은 공포에 의한 사재기를 뜻하는 말이다.    29일 부동산 정보제공 업체 경제만랩이 한국감정원의 아파트매매 거래현황을 살펴본 결과, 올해 상반기 서울 거주자가 전국 아파트를 매입한 거래량은 3만1,890건으로 나타났다. 이는 한국감정원이 관련 통계를 작성하기 시작한 200..

      부동산2020-07-29

      뉴스 상세보기
    • 영등포 신길 뉴타운 중심 복층형 프리미엄 오피스텔 'JS496 타워' 분양

      최근 오피스텔 거래량이 증가세를 보이고 있다. 지난 5월부터 서서히 오름세를 보이던 오피스텔 거래량이 지난 3월에 비해 크게 늘어났으며 서울의 경우 지난해 대비 오피스텔 거래량이 56% 급증했다.   이는 주택시장을 중심으로 지속적으로 가중되고 있는 정부의 부동산 규제에 기인한다는 분석이다.   최근 7월 10일 부동산대책 발표 이후 3주택 4주택 법인 취득세율이 12%인 반면 오피스텔은 4.6%가 유지되면서 역전 현상도 확인할 수 있다.   이로 인해 서울 내 신규 공급되는 오피..

      S경제2020-07-27

      뉴스 상세보기
    • 아파트 거래 10채 중 9채는 중소형…"특화설계로 체감면적 넓어졌다"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3~4인 이하 소규모 가족 구성 형태가 증가하고 있는 가운데, 전용 85㎡ 이하의 중소형 타입 아파트가 꾸준히 주목받고 있다. 특히 평면 설계 기술의 진화로 대형 타입 못지않은 공간 활용도까지 갖춰 수요자들의 호응을 얻고 있다.    24일 부동산114에 따르면 지난해 아파트 전체 거래량(121만7,661건) 중 전용 60~85㎡의 중소형 타입 거래는 55.7%(67만8,814건)로 절반을 넘었다. 또 60㎡ 미만의 소형 타입은 32.9%(40만486건)를 차지했다. 8..

      부동산2020-07-24

      뉴스 상세보기
    • 아파트 투자 가로막히자…오피스텔·도시형생활주택 거래 증가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정부의 강도 높은 주택시장 규제가 쏟아지자 오피스텔이나 도시형생활주택 거래가 늘며 주목받고 있는 분위기가 나타나고 있다.    23일 상가정보연구소가 국토교통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올해 상반기(7월 9일 조사 기준) 전국 오피스텔 거래량은 1만8,409건으로 지난해 거래량(1만4,417건)보다 27.7% 증가했다.연립 및 다세대 주택 거래도 증가했다. 올해 상반기 거래된(7월 21일 조사 기준) 연립 및 다세대 주택은 8만7,594건으로 지난해 동기 거래량(6만514건) 대비 2만..

      부동산2020-07-23

      뉴스 상세보기
    • 주택시장 규제에…서울 오피스텔, 거래 늘고 가격 껑충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정부가 주택시장을 정조준한 부동산 대책을 잇따라 내놓으면서 서울 오피스텔이 반사이익을 얻고 있는 모습이다. 거래량이 대폭 늘고 특히 매매가가 5억원이 넘는 오피스텔도 부쩍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다.    23일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시스템에 따르면 올해 상반기(1~6월) 서울 오피스텔은 총 6,302건이 거래됐다. 이는 전년 동기(4,284건)에 비해 47% 늘어난 것이다. 같은 기간 5억원 이상 오피스텔 거래량도 지난해 214건에서 올해 452건으로 2배 이상 늘었다.  ..

      부동산2020-07-23

      뉴스 상세보기
    • 규제 피한 오피스텔 뜬다ㆍㆍ ‘어반빌리움 수유’ 분양문의 잇따라

      정부가 6.17 대책에 이어 7.10 대책을 통해 주택시장에 대한 제재안을 추가로 내놓으면서, 부동산시장 투자자들이 비교적 규제가 덜한 오피스텔로 시선을 돌리고 있다.   7.10 대책은 다주택자·단기거래에 대한 부동산 세제 강화, 공급 물량 확대 및 기준 완화, 등록임대사업자 폐지 등의 내용을 골자로 하고 있다. 이에 따라 보유 주택 수에 포함되지 않는 오피스텔이 반사이익 효과를 보고 있는 모양새다.   실제 오피스텔 거래량이 증가하고 있기도 하다. 국토교통부 실거래가 공개시스템에 따르면 올 상반기 ..

      S경제2020-07-17

      뉴스 상세보기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