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시아나, 日 노선 활성화 위한 간담회 개최

산업·IT 입력 2019-10-24 08:33:45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아시아나항공 한창수 사장(오른쪽)이 10월23일 서울시 강서구 아시아나항공 본사에서 미야자키현 코오노 슌지 지사와 간담회를 가졌다. 한창수 사장이 코오노 슌지 지사와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아시아나항공]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아시아나항공이 한일〮 관계 회복을 위해 민간 교류 활성화에 나선다.

 

아시아나항공 한창수 사장은 지난 23일 서울시 강서구 오쇠동 아시아나항공 본사를 방문한 미야자키현 코오노 슌지 지사와 간담회를 가졌다.

 

이날 간담회에서 한 사장과 코오노 슌지 지사는 민간 부분 우호 증진 방안에 대해 심도있게 논의했으며미야자키 노선 활성화를 위한 의견을 교환했다.

 

이번에 방문한 코오노 슌지 지사는 3선 지사로지난 2011년 첫 취임 이후 쭉 현 지사로 근무하면서누구보다 한일〮 관계의 중요성을 강조해 온 것으로 알려졌다. 7월 한일〮 관계가 경색된 이후 코오노 슌지 지사는 일본 관광객 1천명 한국 보내기’, 한국인 관광객 환영 행사 등을 진행해왔다.

 

한창수 사장은 현재 냉각된 한일〮 관계는 민간차원에서 포기하지 않고 꾸준한 교류를 통해 풀어나가야 한다며 그런 의미에서 이번 코오노 슌지 지사의 방문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고 말했다.

 

코오노 슌지 지사는 “한국은 미야자키현에 있어서 소중한 이웃나라이며앞으로도 지속적인 교류를 확실하게 이어나가고 싶다”며 “많은 한국 승객들이 미야자키를 방문해 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 jam@sedai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