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증권, ‘마이데이터’ 본허가 획득…자산관리 서비스 개발 박차

증권 입력 2021-09-13 11:35:42 윤혜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윤혜림기자]한국투자증권은 지난 8일 금융위원회로부터 본인신용정보관리업(마이데이터) 사업자 본허가를 획득해, 이를 기반으로 일상 속에서 투자 방향을 제시할 수 있는 서비스를 연내 출시할 예정이라고 13일 밝혔다. 


한국투자증권은 ‘일상 속의 투자’라는 콘셉트에 초점을 맞춰, 고객의 소비 패턴을 분석하고 이를 기반으로 맞춤형 자산관리 컨설팅을 제공하는 서비스를 올 하반기에 출시할 계획이다.


예컨대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고객이 자주 구매하는 상품과 관련된 기업의 주식투자를 제안하거나 제품의 이미지 등으로 관련 종목 정보를 검색하고 투자하는 방식의 서비스를 개발하고 있다. 


뿐만 아니라 △인공지능 리서치 서비스 ‘에어(AIR∙AI Research)’ 탑재 △접근하기 쉽고 직관적인 형태의 UX∙UI(사용자경험∙환경)를 갖춘 플랫폼을 구현 등을 통해 서비스의 편의성을 높일 예정이다.


정일문 힌국투자증권 사장은 “마이데이터 사업자 획득을 계기로 데이터 경쟁력을 강화하고 다양한 분야의 데이터와 결합하여 새로운 가치를 고객에게 제공할 계획”이라며 “이를 위해 디지털 전문 인력을 적극적으로 채용하는 등 지속적으로 관련 사업을 확대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grace_ri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혜림 기자 증권부

grace_ri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