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EB하나은행, 11번가 'SK pay'와 맞손…"GLN 등 핀테크 협력 강화"

금융 입력 2019-11-27 09:52:18 수정 2019-11-29 10:57:44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KEB하나은행]

[서울경제TV=고현정기자] KEB하나은행이 11번가와 함께 온오프라인 콘텐츠 연계 및 국내외 결제 관련 협력 강화에 나선다.


하나은행은 지난 26일 SK그룹의 통합 결제 플랫폼인 SK pay를 운영하는 11번가(대표 이상호)와 전략적 파트너십 제휴 협약을 체결했다며 27일 이같이 밝혔다. 특히, 이번 제휴로 SK pay앱에도 하나금융그룹의 GLN(Global Loyalty Network)이 탑재된다. SK pay 사용자들은 해외의 다양한 국가에서 별도의 앱 설치 없이 SK pay앱으로 결제, ATM 출금 등의 서비스를 이용할 수 있게 되는 것이다.  
 

하나금융그룹은 올해 4월 대만을 시작으로 5월 GLN 태국서비스를 오픈했으며, 금년말 베트남과 일본, 내년에는 싱가포르, 인도네시아, 필리핀, 말레이시아 등 아세안(ASEAN)국가들에 확대해나갈 예정이다. 또한 현지 결제뿐만 아니라 송금, ATM 인출 등 다양한 글로벌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KEB하나은행 Global Digital 센터 관계자는 "이번 전략적 제휴를 통해 미래 핀테크 분야에서 모바일을 통한 회원 및 서비스 연계를 강화해 오픈뱅킹 도입, 인터넷은행 확산, 모바일 결제시장 급성장 등 급변하는 시장 변화에 대응하고 새로운 수익원을 함께 발굴해 나감으로써 시장을 선도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SKT의 T pay와 11번가의 11pay를 통합해 금년 7월 오픈한 SK pay는 11번가, T월드, T맵 택시, SK텔레콤 대리점 등 SK 주요 서비스와 CU, 세븐일레븐 등 T 멤버십 오프라인 사용처에서 결제와 함께 할인, 적립까지 받을 수 있는 SK그룹의 간편 결제 플랫폼이다./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증권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