화물운송 증가…대한항공·아시아나 ‘깜짝 실적’

산업·IT 입력 2020-08-07 20:17:02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코로나19 사태에도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이 나란히 흑자전환하는 ‘깜짝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아시아나항공은 오늘(7일) 별도 기준 2분기에 매출액이 8,186억원, 영업이익은 1,151억이라고 발표했습니다.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5% 줄었지만 영업이익과 당기순이익은 모두 흑자 전환했습니다.


전날 대한항공도 영업이익 1,485억원과 당기순이익 1,624억원으로 흑자 전환했다고 공시했습니다.


이는 여객기 운항 감소에 대응하기 위해 화물기 전세편을 적극 편성한 결과 화물부문의 매출이 증가했기 때문입니다.


다만 코로나19 장기화로 하반기 고전이 예상됨에 따라 두 항공사는 화물기의 가동률을 높이고 전세기 유치 등의 노력을 지속하겠다는 계획입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