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1월 전국 전셋값 7년여만 최대폭 상승

부동산 입력 2020-12-01 20:14:06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1월 전국 전셋값 상승률이 7년여 만에 최대치를 기록했습니다.

한국감정원 조사 결과 지난달 전국 전셋값 상승률은 0.66%, 2013100.68%를 기록한 이후 가장 높았습니다.

서울의 지난달 전셋값 상승률은 0.53%, 201511월 이후 5년 만에 최대치였습니다.

지방 전셋값 상승률은 0.58%로 이전 달 0.39%에 비해 상승폭이 확대됐고, 5대 광역시도 0.78% 올라 상승폭이 크게 늘었습니다.

 

세종시는 4.3%가 올라 지난달 5.48%에 비해 상승폭이 소폭 하락했습니다.

감정원은 수도권 중심으로 청약 대기수요와 거주요건이 강화되고, 가을 이사수요 등의 영향으로 상대적 매물 부족현상이 지속되고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금융부

one_sheep@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