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해 미국산 쇠고기 수입량 역대 최대…점유율 50.4%

경제·사회 입력 2019-12-02 09:20:11 수정 2019-12-04 10:30:28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게티이미지뱅크]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올 들어 지난 10월까지 미국산 쇠고기 수입량이 역대 최고치를 기록중이다. 과거 ‘광우병 사태’의 여파에서 사실상 완전히 벗어났다는 평가가 나온다.


2일 한국무역협회 등에 따르면 올들어 지난 10월 말까지 미국산 쇠고기 수입량은 20만9,034톤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19만3,685톤)보다 7.9% 증가했다. 1∼10월 기준으로 따지면 연간 수입량 역대 최고 기록을 세웠던 2003년(20만8,636톤)보다도 더 많은 것으로 이런 추세가 연말까지 이어질 경우 16년 만에 신기록을 갈아치우게 된다.


올들어 10월 말까지 한국의 쇠고기 수입량은 총 41만5,112톤으로, 미국산 점유율이 50.4%였다. 미국에서 광우병 발생이 확인되면서 수입이 전면 금지됐던 2003년(68.3%) 이후 처음 50%를 넘어선 것이다.


미국산 쇠고기는 1994년 이후 수입물량 1위 자리를 지켰으며, 2003년에는 점유율이 68.3%(금액 기준 75.3%)에 달했지만 이후 광우병 파동으로 수입이 금지되면서 시장에서 사실상 ‘퇴출’ 당했었다. 이후 미국 정부는 광우병이 추가 발생하지 않았다며 수입 재개를 요구했고 오랜 협상 끝에 2008년 ‘30개월 미만’ 쇠고기 수입이 이뤄졌으나 대규모 반대 촛불시위가 열리는 등 한동안 부정적인 인식에서 벗어나지 못했다. 그러나 한미 자유무역협정(FTA) 체결에 따라 가격 경쟁력을 갖춘 데다 미국의 공격적인 마케팅이 이어지면서 수입량이 빠른 속도로 늘어났다. 이른바 ‘광우병 사태’가 한창이었던 2008년 3만2,446톤이었던 미국산 쇠고기 수입량은 지난해 22만4,186만톤으로 6.9배 수준으로 늘었고 올해는 7배를 넘어설 것으로 관측된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금융팀

cargo29@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