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해관리공단, 강원도에 광해방지사업비 360억 투입

정치·사회 입력 2021-01-13 13:28:43 강원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021년 광해방지사업비 655억원 中 360억원 배정

이청룡 이사장, “지역상생형 광해방지사업 추진”-

구 한보광업소 산림복구사업지 연계 태백시 테마파크 조성 모식도.[사진=광해관리공단]

[서울경제TV=강원순 기자]한국광해관리공단(이하 '공단')은 전국 폐광산 195개소(536억 원), 가행광산 28곳(119억 원)에 총 655억 원을 투입, 광해방지사업을 추진하며, 이중 55%인 360억원이 강원도에 투입된다고 13일 밝혔다.
 

광해방지사업은 광산지역의 자연환경 및 지역민의 생활환경을 개선하는 사업으로 세부적으로는 하천 수질개선, 농경지 토양개량 및 미세먼지저감을 위한 먼지날림방지사업 등이다. 폐광지역 4개 시·군으로 △정선군 약 120억 원 △영월군 약 68억 원 △태백시 31억 원 △삼척시 19억 원 등 총 239억 원이 투입된다. 특히, 올해는 자연환경 개선 기능에만 집중하던 광해방지사업의 기존 개념을 확대, 지역 관광산업·주민 지원사업 등과 연계한 ‘지역상생형’ 사업으로 진행 한다. 


△광산개발로 훼손된 산림 복구 지역 관광코스 등 조성 △폐광산 배출 물 정화로 물 부족 산간지역 생활용수 공급 등으로 추후 광산지역과 상시적인 소통을 통해 지역상생형 광해방지사업을 더욱 확대키로 했다. 
이청룡 이사장은 ”공단은 광해방지사업을 통해 광산지역의 환경개선을 위해 노력하고 있으며, 나아가 지역경제 활성화 및 일자리 창출 등에 대한 지역주민의 만족도 향상을 위해 더욱 집중하겠다"고 말했다./k10@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