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 등 36개 공공기관, ‘공기업 청렴사회협약’ 체결

산업·IT 입력 2019-07-19 09:34:13 수정 2019-07-19 13:43:44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19일 김종갑(앞줄 왼쪽 네번째) 한전 사장과 박은정(〃 다섯번째) 국민권익위원장 등 관계자들이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사진제공=한국전력

한국전력 등 36개 공공기관은 서울 프레스센터에서 공기업 청렴사회협의회 회의를 개최하고 공기업 청렴사회협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공기업 청렴사회협의회는 청렴하고 투명한 사회 구현을 위해 지난해 11월 주요 공공기관들이 모여 발족한 공기업 협의체다.

 

이날 회의는 공기업 청렴사회협약 체결을 포함해 신규 회원사 가입 승인, 청렴경영 성공·실패 사례집 발간, 하반기 활동계획 등 4개 안건에 대하여 심의·의결하고, 특강과 토론으로 마무리됐다.

협의회 의장인 김종갑 한전 사장은 인사말에서 협의회가 추구하는 목표는 청렴하고 투명한 사회 구현임을 다시 한 번 강조하면서, “반부패·청렴현안에 대해 함께 고민하고 국가 청렴 정책에 선도적으로 참여하여 청렴 사회를 만드는데 앞장서자며 협의회의 청렴 의지를 밝히고 회원사간 협조를 당부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