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펜트힐 논현’, 10월 분양 예정…수영장·고급 인테리어 적용

부동산 입력 2019-08-26 08:45:48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유림D&C가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공급하는 ‘펜트힐 논현’ 조감도. / 사진제공=유림D&C

유림D&C는 서울 강남구 논현동에 펜트힐 논현오피스텔·도시형생활주택을 10월 선보인다고 26일 밝혔다. 시공은 롯데건설이 맡았다.

이 단지는 지하 5~지상 17층 규모로 용도별로는 도시형 생활주택 131가구(전용 42~43) 오피스텔 27(52~84) 등으로 구성된다. 특히 최상층 오피스텔은 복층 구조로 지어지며, 개별 테라스도 조성될 계획이다.

 

펜트힐 논현에는 호텔식 컨시어지 서비스와 고급 커뮤니티 시설 등을 통한 고급 주거환경이 구현된다. 지하 2층에 프라이빗 풀(수영장)과 피트니스가 들어설 예정이다. 1층 로비에는 리셉션 데스크가 운영되고 발렛파킹과 룸클리닝, 세탁대행 서비스도 제공 예정이다.

고가의 수입 세라믹 패널이 적용되는 단지 외관을 필두로, 최고급 인테리어 및 마감재와 특화평면설계도 적용될 예정이다. 주거시설에는 평면 등에 따라 자형 주방과 독립적인 다이닝 공간·별도 팬트리 공간·개별 서재·드레스룸·디럭스 파우더룸·호텔식 욕실 등이 조성될 계획이다. 또한 안면인식시스템·스마트홈 시스템·미세먼지 차단 청정 시스템이 도입된다.

 

단지는 확 트인 시야 확보를 위해 인접 단지와 40~60m 이상 거리를 두고, 일반 아파트의 2.3m 대비 높은 2.7m 층고를 적용할 예정이다. 이에 따라 시야에 가림이 없는 오픈 뷰를 누릴 수 있고, 채광 효율도 높아질 것으로 관측된다. 또한 17층 최상층 가구에는 직접 공간활용이 가능한 프라이빗 테라스를 배치해 주거 만족도를 높일 예정이다.

펜트힐 논현은 임페리얼 팰리스 호텔 앞, 언주로와 학동로가 만나는 서울세관 사거리 대로변에 들어선다. 7호선 학동역을 도보 3분에 이용할 수 있는 역세권 입지로 분당선과 7호선이 지나는 강남구청역은 도보 10, 9호선 언주역은 도보 12분에 접근 가능하다.

 

분양 관계자는 강남에서는 매매나 임대 가능한 소형 주거시설이 부족한 가운데 고소득층 중심의 수요가 계속 몰리고 있다펜트힐 논현은 강남 도심 한복판에서 보기 드문 스몰 펜트하우스로 조성된다고 밝혔다.

펜트힐 논현 견본주택은 서울시 강남구 삼성동 145-8 번지에 마련된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