스파크플러스, 야놀자와 제휴…“입주멤버 6,000명 출장지원”

부동산 입력 2019-09-25 09:44:30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스파크플러스

공유오피스 스파크플러스는 여가 플랫폼 기업 야놀자와 제휴를 통해 입주 멤버 6,000여명의 여행 및 출장을 지원한다고 25일 밝혔다. 스파크플러스는 공유오피스 최초로 야놀자와 손을 잡았다.

 

스파크플러스는 입주사를 대상으로 하는 야놀자 복지몰을 구축해 입주 멤버에게 제휴 서비스를 제공할 예정이다. 아울러 입주 기업에는 임직원의 복지 및 출장, 선물, 기업 마케팅용으로 활용할 수 있는 야놀자 기업 상품권에 추가 혜택을 제공할 계획이다. 해당 야놀자 제휴 서비스는 스파크플러스 멤버 전용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신청할 수 있다.

 

신성철 야놀자 사업개발실장은 이번 스파크플러스와의 제휴로 보다 다양한 채널을 통해 야놀자의 합리적 여행 상품을 선보일 것으로 기대한다앞으로 기업 및 단체 고객들과의 파트너십을 확대해 빠르게 변화하는 여가 트렌드를 선도하고 여행 활성화에도 기여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송은경 스파크플러스 브랜드실장은 "이번 제휴를 통해 입주 기업의 임직원 복지 및 출장 지원을 효율적이고 경제적으로 지원할 수 있게 됐다단순히 공간을 제공하는 공유오피스에 머무르는 것이 아닌 입주사의 비즈니스에 도움을 줄 수 있는 서비스를 고민하는 스파크플러스로 거듭나겠다고 밝혔다.

 

한편 스파크플러스는 현재 총 10개 지점(역삼점, 역삼2호점, 삼성점, 서울로점, 선릉점, 강남점, 을지로점, 선릉2호점, 시청점, 삼성2호점)을 운영하고 있다. 아울러, 다음 달에는 선릉3호점을 추가 오픈하며 올해 말까지 15개 지점으로 확장할 계획이다. /유민호기자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유민호 기자 부동산팀

you@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