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새 폴더블폰 공개…“이번엔 가로로 접는다”

산업·IT 입력 2019-10-30 12:59:36 수정 2019-10-31 09:11:3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삼성전자]

[앵커]
삼성전자가 새로운 방식의 접는 휴대폰(폴더블폰)을 공개했습니다. 앞서 출시한 ‘갤럭시 폴드’가 세로축을 중심으로 접혔다면 이번에는 가로축을 중심으로 접는 방식입니다. 삼성전자는 ‘갤럭시 폴드’는 시작에 불과하다며 기술력 우위를 드러내고, 시장을 발 빠르게 공략하겠다는 계획입니다. 김혜영 기자입니다.
 

[기자]
가로축을 중심으로 위아래가 접히는 방식의 휴대폰.
접힌 모습은 정사각 형태로, 반지갑을 열고 닫는 것처럼 보입니다.
삼성전자가 새로운 방식의 접는 폰을 깜짝 공개한 건데, 미국 캘리포니아에서 열린 ‘삼성 개발자 콘퍼런스 2019’에서 그 모습을 드러냈습니다.


앞서 삼성전자가 출시한 ‘갤럭시 폴드’는 책이나 수첩처럼 세로축을 중심으로 안으로 접히는 방식이었습니다.
반면, 이번에 선보인 폰은 가로축을 중심으로 조개껍데기처럼 위, 아래로 여닫을 수 있습니다.

새 제품의 명칭이나 출시 시기 등 세부 사항은 공개하지 않았지만, 폴더블 디스플레이를 활용해 다양한 방식의 제품을 만들 수 있다는 자신감을 드러낸 것으로 분석됩니다.
 

[인터뷰] 장혜선 / 삼상전자 무선사업부 상무
"폴더블 기술에서 더 놀라운 것은 스마트폰을 더 작게 만들 수 있다는 겁니다. 신형 폼팩터는 간편하게 주머니 크기로 접을 수 있고 스마트폰을 사용하는 방식을 바꿀 수도 있습니다. 예를 들면 당신이 사진이나 영상을 촬영할 때 말이죠.”

글로벌 기업들도 앞다퉈 폴더블폰 성장세를 점치고 시장 공략에 나서는 모습입니다.
화웨이는 다음 달 밖으로 접는 아웃 폴딩 방식의 ‘메이트 X’ 출시를 앞두고 있고, TCL은 Z 형태로 두 번 접히는 폴더블 폰의 시제품을 공개하기도 했습니다. /서울경제TV 김혜영입니다. jjss1234567@naver.com

[영상편집 이한얼]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