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년 자동차보험료 3.8% 안팎 인상 전망

산업·IT 입력 2019-12-19 16:01:43 수정 2019-12-20 00:19:06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내년에 자동차 보험료가 3.8% 정도 오를 전망입니다.
손해보험회사들과 금융당국은 최근 3.8%가량으로 자동차 보험 인상 수준에 대한 협의를 마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보험사들은 최근 손해율이 너무 높아져, 적어도 5% 이상 인상이 필요하다고 주장해 왔지만, 당국은 앞으로 추진할 제도 개선의 효과를 고려해 이보다 낮은 인상률을 제시했습니다.
금융당국이 이야기한 제도 개선은 음주운전의 사고부담금 인상과 이륜차 보험의 본인부담금 신설 등입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