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스코, 이사회 의장에 정문기 사외이사 선임

산업·IT 입력 2020-03-27 14:16:00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27일 대치동 포스코센터에서 열린 제52기 포스코 정기주주총회에서 최정우 포스코 회장이 발언을 하고있다. [사진=포스코]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포스코가 27일 서울 포스코센터에서 제52기 정기주주총회와 이사회를 열고정문기 사외이사를 이사회 의장으로 선출했다포스코는 2006년부터 15년째 이사회 의장을 사외이사로 선임해오고 있다. 

또한 장승화 서울대 법학전문대학원 원장을 사외이사로 재선임하고박희재 사외이사(서울대 공과대 기계항공공학부 교수)는 감사위원으로 선임했다.

사내이사로는 장인화 사장전중선 부사장김학동 부사장정탁 부사장을 재선임했다주총 후 열린 이사회에서는 정문기 의장 선임 외에 장인화 사장을 대표이사로 재선임했다.

이날 주주총회에서 최정우 회장은 인사말을 통해 “올 한해 직면할 어려운 경영환경을 극복하기 위해 우선적으로 고강도 원가절감을 추진하고시장지향형 기술혁신과 전사적 품질혁신미래 성장 신제품 개발과 적극적인 신시장 개척을 통해 글로벌 최고의 수익성을 유지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정문기 의장은 성균관대 경영대학 교수로삼일회계법인 전무금융감독원 회계심의위원회 위원한국회계학회 부회장을 역임하는 등 회계분야 전문가로, 2017년부터 포스코 사외이사를 맡고 있다.

포스코는 안전한 주주총회 개최를 위해 주주 의결권 행사를 지원하기 위한 전자투표제를 독려했으며어려운 여건임에도 직접 참석한 주주들의 안전을 위해 주총장 입구에 열화상 카메라를 설치해 발열여부를 체크하고 마스크와 손세정제도 비치했다주총장은 좌석간 충분히 간격을 확보한 지정좌석제를 운영했다. / jam@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