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공공임대주택 유형통합 시범단지 계획설계공모' 시행

부동산 입력 2020-03-31 16:53:26 수정 2020-03-31 16:55:00 설석용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공공임대주택, 사회통합적 주거공간으로의 변화 모색

4월 6일까지 참가자 모집, 5월중 당선작 선정 후 연내 착공

한국토지주택공사 로고. [사진=LH]

[서울경제TV=설석용기자]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소득에 관계없이 함께 어울려 사는 포용적 사회를 건설하기 위한 공공임대주택 유형통합 시범단지 계획설계공모' 공고를 시행했다고 31일 밝혔다.


공모 대상은 올해 착공 예정 지구인 과천지식정보타운 S-10BL(610세대), 남양주 별내 A1-1BL(577세대) 2개 지구로, 기존 공공임대주택 제도와 다른 유형통합 시범단지로서의 상징성을 감안해 새로운 설계공모 프로세스를 도입했다.


우선 다양한 업체의 참여를 위해 기존의 표준평면 사용의무 폐지 등 설계공모 지침을 개선했고, 제출 결과물을 간소화하는 등 공모 참가자의 부담을 완화했다.


또 보다 혁신적이고 우수한 설계 접수를 위해 공모참여 대상을 국가, 지방자치단체, 외국정부 등에서 시행한 설계공모에서 입상한 건축사 등 건축서비스 산업진흥법시행령상의 '역량있는 건축사'로 한정했다.


김한섭 LH공공주택본부장은 "새로운 공공임대주택의 마중물이 될 이번 공모를 통해 제안된 아이디어를 사업에 적용함으로써 공공임대주택의 새로운 모범답안을 찾을 것"이라며 "이번 공모가 공공임대주택에 대한 많은 고민과 아이디어가 제안되는 주거건축 분야 담론 형성의 장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joaquin@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설석용 기자 부동산팀

joaquin@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