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T-핀크, 200만원까지 ‘연 2% 금리’…자유입출금 통장 출시

금융 입력 2020-06-08 14:04:26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최대 당첨금 2억원 이벤트 진행

[사진=핀크]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SK텔레콤과 핀크는 오는 15KDB산업은행과 자유입출금 상품 ‘T이득통장을 출시한다고 8일 밝혔다.

 

이 상품은 최대 2%의 금리를 복리로 제공한다. 우선 기본금리 연 1%에 우대금리 1% 포인트를 더 할 수 있다. SK텔레콤 이동통신 회선을 유지하고 KDB산업은행 마케팅 정보 활용에 동의한 고객은 예치금 200만원까지 연 2%의 금리를 적용받는다.

 

, 200만원을 초과한 예치금에 대해선 0.5%의 금리가 적용된다. SK텔레콤 이동전화 회선을 해지하거나, 명의를 변경하면 금리는 금액과 관계없이 0.1%로 조정된다. 최근 초저금리 추세에서 연 2% 금리는 국내 1금융원 자유입출금 예금상품 중 최고 수준이라고 양사는 설명했다.

 

T이득통장은 통신사가 주도하는 테크핀상품이다. 17세 이상, 주민등록증을 발급받은 SK텔레콤 이용고객이라면 핀크 애플리케이션을 통해 누구나 가입할 수 있다. 앱에서 상품을 선택한 뒤 주민등록증이나, 운전면허증으로 비대면 인증을 마치면 가입이 완료된다.

 

핀크 관계자는 “T이득통장은 특히 월급통장에 적합한 상품이라며 월급통장으로 활용하며 200만원의 예치금을 유지할 경우 월 3,333원의 이자 혜택을 매달 받을 수 있다고 말했다.

 

핀크는 상품 출시일부터 다음 달 말까지 가입고객을 대상으로 추첨을 통해 최대 2억원을 지급하는 도전! 2프로모션을 사전 공개했다. 가입고객 중 만 19세 이상이면 자동으로 응모되며, 프로모션 종료일까지 누적 가입자 규모에 따라 최대 2억원의 당첨금을 받을 수 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