현대차, 첫 전용전기차'아이오닉 5' 첫 공개

산업·IT 입력 2021-02-16 10:12:41 정새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정새미 기자] [앵커] 현대자동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가 오는 23일 세계 최초로 공개됩니다. 이 차는 테슬라 '모델Y'의 대항마로 여겨지는데요. 현대차가 오늘 내부 모습을 미리 공개하며, 글로벌 전기차 고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습니다. 정새미 기자의 보도입니다.

 

[기자]

 

현대차의 첫 전용 전기차 ‘아이오닉 5’의 내부 이미지입니다.

 

현대차그룹 전기차 전용 플랫폼 E-GMP가 적용된 첫 번째 차량으로, ‘거주 공간(Living Space)’을 주제로 설계됐습니다.

  

우선 앞뒤로 움직이는 콘솔인 ‘유니버셜 아일랜드’가 눈에 띕니다.

 

내연 기관차에서는 구조적 한계로 불가능하지만, 전기차 전용 플랫폼 특성에 따라 평평해진 바닥을 활용한 겁니다.

  

또한 대시보드 콕핏을 얇게 디자인해 운전 시야를 넓혔고 전자식 변속 레버는 스티어링 휠 주변으로 배치됐습니다.

  

친환경성 소재와 공법의 사용도 강조됐습니다.

 

재활용 투명 페트병과 식물성 오일, 바이오 소재 등으로 모빌리티의 지속가능성을 추구했습니다.

 

아이오닉5의 확정 가격은 공개되지 않았지만 5,000만 원대로 책정돼 정부의 전기차 보조금을 받을 수 있을 전망입니다.

 

다만 최근 테슬라의 가격 인하 정책으로 현대차에서도 예상가보다 낮은 가격을 제시할 가능성도 있습니다.

 

아이오닉 5는 오는 23일 오후 온라인 세계 최초 공개 행사를 통해 처음으로 모습을 드러낼 예정입니다.

 

서울경제TV 정새미입니다. / jam@sedaily.com

 

[영상편집 이한얼]

 

* 키워드 : 아이오닉5, 전기차, 현대자동차, 현대차, E-GMP,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새미 기자 경제산업부

jam@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