씨젠, 박성우 M&A 부사장 영입…“신규 성장동력 확보 박차”

산업·IT 입력 2021-02-22 13:52:48 수정 2021-02-23 11:10:03 정훈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30년 경력 M&A 전문가…“신규 사업 기회 모색”

박성우 씨젠 부사장. [사진=씨젠]

[서울경제TV=정훈규기자] 씨젠은 기존 사업의 확장 및 신사업 진출을 위해 M&A 총괄 임원으로 박성우(사진) 부사장을 영입했다고 22일 밝혔다.


박성우 부사장은 미국 하버드 MBA를 졸업한 뒤 약 23년간 미국 투자은행 JP모건 홍콩 및 뉴욕을 거쳐 모건스탠리 한국지사 IB 대표, 삼성증권 IB본부 대표를 역임하며 IB, 기업금융 전문성을 쌓았다. 이후 STX에서 그룹전략 및 M&A 본부장, 2013년부터 최근까지 대림산업 재무관리실 그룹 CFO 및 M&A 총괄 등을 역임하며 주요 해외 및 국내 기업 M&A, 자금 조달 및 상장 등을 관장한 약 30년 이상 경력의 M&A 분야 전문가이다.


씨젠의 이번 박성우 부사장 영입은 최근 인공지능 전문 정보과학연구소장, 제조구매총괄 부사장, 영업마케팅 총괄 사장, 해외법인운영 및 경영지원 총괄 영입에 뒤이은 전문가 영입의 일환으로 코로나19로 확대된 회사 규모에 부합하는 전문성을 갖추고자 하는 움직임으로 해석된다.


씨젠은 박성우 부사장 영입을 통해 코로나19를 계기로 향후 진출 가능한 사업영역을 다각도로 검토해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는 한편, 궁극적으로 글로벌 분자진단 기업으로서 기업가치를 공고히 하겠다는 포부다.


씨젠 관계자는 “씨젠은 분자진단 전문 기업으로서 20년간 분자진단이라는 한 우물만을 파며 독자적인 기술을 개발해왔으며, 이번 코로나19 팬데믹을 계기로 기업의 이러한 노력이 빛을 발하게 됐다고 본다”며 “이번 박성우 부사장 영입을 통해 분자진단이라는 기존 분야 강화뿐만 아니라, 이를 기반으로 시너지가 극대화될 수 있는 신규 사업 기회를 모색할 계획이다”라고 밝혔다.


이어 “생명공학기술과 정보통신기술의 융합, 분자진단의 생활화를 통해 누구나 손쉽게 분자진단으로 자신의 증상의 원인을 찾고 건강한 일상을 누릴 수 있는 미래를 만들 수 있도록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cargo29@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훈규 기자 경제산업부

cargo29@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