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남기 “추경안 통과 위해 TF 가동한다”

경제·사회 입력 2019-04-18 08:49:26 수정 2019-04-18 08:56:08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사진제공=서울경제DB

홍남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은 18일 추가경정예산안을 신속하게 편성하기 위해 태스크포스(TF)를 만들겠다며 추경안을 25일까지 국회에 제출할 방침이라고 밝혔다.
홍 부총리는 이날 국회의원회관에서 열린 당정협의회에서 “추경이 효과를 발휘하려면 타이밍이 관건”이라며 이같이 말했다.
홍 부총리는 “정부는 미세먼지 등 국민안전 강화와 선제적 경기 대응을 통한 민생경제 긴급지원이라는 두 가지 방향에 중점을 두고 추경안을 마련 중”이라고 설명했다.
그는 미세먼지 대책과 관련, “국회에서 미세먼지를 사회재난에 포함하는 법을 개정했고, 배출규제를 강화하는 관련 법들이 제정되거나 개정됐다”며 “정부에서도 강화한 규제가 작동하게 민간 부분에 저감 투자를 재정적으로 뒷받침해야 하는 수요가 발생했다”고 소개했다.
이어 “배출원별로 배출량을 획기적으로 감소시키는 사업, 다중 이용시설 공기청정기 설치 등 미세먼지로부터 국민 건강을 보호하는 사업, 과학적으로 측정하고 분석할 수 있는 관리시스템 구축이 최우선”이라고 강조했다.
홍 부총리는 “벤처기업과 창업의 지속 성장을 위한 재정 투자 등 실물 경제 회복에 중점을 두고자 한다”며 “신산업 육성을 위해 시급한 투자를 늘리고, 인공지능, 빅데이터 등 분야의 핵심 인재를 최대한 공급하기 위해 교육 프로그램을 크게 늘리고자 한다”고 설명했다.
그는 또 “강원 산불 등 대형 재난에 더 체계적으로 대응하도록 인력과 장비를 확충하고 노후도로 등에 대한 안전 투자를 최대한 확보하는 데 역점을 두고자 한다”고 말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