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정평가사협회-서울시, ‘제로페이 활성화 업무협약’ 체결

부동산 입력 2019-08-14 15:51:43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12일 송계주(왼쪽) 감정평가사협회 선임부회장과 이병한 서울시 재무국장이 서울 잠원동 감정평가사협회에서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있다. / 사진제공=감정평가사협회

한국감정평가사협회와 서울시는 지난 12일 서울 잠원동 협회 중회의실에서 제로페이 활성화를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14일 밝혔다.

협회와 서울시는 업무협약에 따라 제로페이의 이용 확산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서울시는 협회와 감정평가업계가 제로페이를 원활하게 도입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행정적인 사항을 지원할 계획이며, 협회는 회원사가 제로페이를 도입하고, 사용할 수 있도록 적극 홍보할 방침이다. 현재 협회에는 74개의 감정평가법인과 665개의 감정평가사사무소가 회원으로 가입하고 있다.

 

송계주 감정평가사협회 선임부회장은 제로페이는 소상공인과 소비자 모두에게 혜택을 주는 착한 결제수단이라면서, “협회도 국가전문자격사단체로서 사회적 역할과 책임을 다하기 위해 제로페이 활성화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밝혔다.

이병한 서울시 재무국장은 제로페이는 소상공인의 카드 결제 수수료 부담을 줄이기 위해 만든 간편 결제서비스라면서, “오늘 업무협약을 계기로 제로페이가 더욱 활성화되고, 서울시와 협회가 더 많은 분야에서 상호 협력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