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 “유니셈, 삼성전자 시설투자 기대감↑…투자심리 긍정적”

증권 입력 2019-09-20 08:43:49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하나금융투자는 20일 유니셈에 대해 “지난 9일 삼성물산이 삼성전자 평택2 마감공사 계약을 공시함에 따라 평택2 시설투자 기대감이 살아나 투자심리에 긍정적”이라고 판단했다. 별도의 투자의견과 목표가는 제시하지 않았다.


김경민 연구원은 “삼성전자의 평택2 시설투자 기대감이 살아났고 시안2에서도 점진적 증설이 진행되고 있다”면서 “2020년 삼성전자의 메모리 시설투자 로드맵이 환기되었다는 점이 투자심리에 긍정적”이라고 밝혔다. 


이어 “평택2, 시안2와 더불어 삼성전자는 화성에 비메모리 생산라인 증설을 추진 중에 있다”며 “전통적으로 비메모리 장비·장치는 국산화가 더뎠는데 화성 생산라인에서는 국산화가 속도를 낼 것”이라고 판단했다. 


지난 3월 29일 삼성물산은 화성 E프로젝트 수주에 대해 공시한 바 있다. 김 연구원은 “E프로젝트에 EUV(극자외선) 노광장비가 도입되면, 공정의 스텝 수가 바뀔 수 있다”면서 “전반적 국산화 국면은 유니셈의 수주 전망에 긍정적인 흐름이 될 것”이라고 판단했다. 아울러 “하반기 매출은 상반기(800억원) 대비 늘어난 900억원으로 전망된다”며 “하반기부터 중국 디스플레이(LCD·OLED)의 수주 가시성이 상반기 대비 확대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