황각규 롯데 부회장, 한-인니동반자협의회 이사장 선임

산업·IT 입력 2019-12-10 17:22:24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롯데]

[서울경제TV=문다애 기자] 롯데는 10 롯데지주 대표이사 황각규 부회장(사진)이 -인니동반자협의회의 이사장에 선임되었다고 밝혔다. -인니동반자협의회는 금일 잠실 롯데호텔월드에서 2019년도 정기총회를 열고 황 부회장을 신임 이사장으로 선임했다.

 

-인니동반자협의회는 지난 2014, 한국과 인도네시아 경제계 지도자들이 양국간의 상호교역과 투자증진을 위해 친선도모 및 네트워크를 강화하자는 취지에서 출범했다. 우리나라에서는 롯데그룹을 비롯하여 포스코, 현대자동차그룹, 우리은행, 무역협회 등 35개 회원사를 두고 있으며, 인도네시아측 협의회는 경제조정장관을 역임한 하이룰 딴중 CT그룹 회장이 30여 개 회원사와 함께 활동하고 있다.

 

인도네시아에서 활발하게 사업을 펼치고 있는 롯데그룹은 -인니동반자협의회가 출범될 때부터 함께하며 적극적인 활동을 해왔다. 롯데 신동빈 회장은 -인니 동반자협의회의 초대 경제계 의장직을 맡아 민간차원에서 양국 경제계간 투자 및 협력 강화에 앞장서며 한국과 인도네시아의 가교 역할을 해왔다황 부회장은 인도네시아 진출을 도모하는 많은 국내 기업들에게 적극적이고 실질적인 도움을 줄 수 있는 협의회가 되도록 노력하겠다향후에는 경제 분야뿐 아니라 학술, 문화 분야에서도 교류 강화에 적극 나설 것이라고 말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