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나금투“현대건설,수주·투자·개발 모멘텀…목표가↑”

증권 입력 2020-06-23 08:13:0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하나금융투자는 23일 현대건설에 대해 “한남3구역 시공사 선정 등 수주와 투자, 개발 부분의 모멘텀이 확대되고 있다”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주가는 기존 4만2,000원에서 5만7,000원으로 상향조정했다.

채상욱 연구원은 “올해 강북 최대 재개발 사업인 한남3구역 수주전에서 현대건설이 선정되면서 국내 주택시장에서 현대건설의 파워가 도드라지고 있다”며 “서울 핵심지 수주전 결과는 브랜드 인지도로 이어져 타 지역 수주전에도 영향을 준다는 측면에서 긍정적”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단일 사업장이 아닌 전방위 수주확대의 기폭제 역할을 톡톡히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채 연구원은 “1분기 해외수주도 9.9조에 이를 만큼 양호한 성과를 지속하고 있고, 4분기 카타르LNG도 메인 파트너로 참여해 수주 시8~90억불의 수주를 기록할 것으로 기대되면서 수주 모멘텀이 올라갔다”고 분석했다.

또한 “현대건설은 주택 자체사업지 확보와 도심권 알짜부지 매입등 자본투자를 적극적으로 수행하고 있다”며 “이미 19년 CJ의 가양동 부지(1조원) 인수, 20년 6월 쌍용자동차 구로 서비스센터 부지(1800억원) 인수, 송도 자체사업지 매입 등 적극적 행보를 보이고 있고, 양호한 현금흐름을 활용해 연내 추가적인 개발재원도 확보할 것”으로 기대했다.

그는 “최근 국내 건설사를 중심으로 적극적 자본투자가 보이고 있다”며 “이러한 자본투자는 기업의 멀티플에 변화요소라고 판단된다”고 평가했다.

이어 “현대건설은 커버리지 건설사 중 순현금 규모면에서 가장 양호하기 때문에 얼마든지 시장이 환호할 만한 이벤트를 보일 수 있는 잠재력이 높은 상태”라고 덧붙였다./jjss1234567@naver.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