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주, 코스피 연고점 경신·깜짝실적…강세

증권 입력 2020-08-05 09:39:17 수정 2020-08-06 21:14:30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증권주가 장 초반 동반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코스피 연고점 돌파와 2분기 호실적 기대감이 작용한 것으로 분석된다.

5일 오전 9시 23분 현재 키움증권은 전거래일보다 7% 상승한 10만7,000원에 거래중이다.이와함께 NH투자증권(1.0%), 한국금융지주(4.10%), 유진투자증권(4.44%), 미래에셋대우(4.22%), 대신증권(3.83%), 현대차증권(2.94%) 등 증권주 대부분이 빨간불을 켜며 강세를 나타내고 있다.

이는 2분기 깜짝실적 발표가 주가를 견인하고 있는 것으로 분석된다. 코로나19 확산 이후 이른바 ‘동학 개미 운동’ 등 유동성이 증시로 몰리면서 증권주의 실적이 크게 개선됐기 때문이다. 키움증권은 전일(4일) 올 2분기 영업이익이 약 3,139억9,300만원으로 지난해 같은 기간 영업이익(652억9,600만원)보다 380.88% 증가했다고 밝혔다.

이에 더해 코스피 지수가 연중 고점을 돌파하면서 증시로 자금이 몰리자 증권주에 대한 관심이 덩달아 높아지는 모습이다. 5일 코스피 지수는 장중 2,290선을 돌파하면서 또다시 연고점을 경신했다. 개장과 동시에 이틀 연속으로 장중 고가 기준 연고점을 다시 쓰는 모습이다.

한편, 코스피는 전날(4일) 28.93p(1.29%) 오른 2279.97로 장을 마쳤다. 이는 연고점일 뿐만 아니라 2018년 10월2일 2309.57 이후 1년10개월여만에 가장 높은 수준이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