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이투자證 “LX세미콘, 2022년 출하량 확대에 따른 매출 성장 가파를 전망”

증권 입력 2021-12-06 08:44:48 최민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서울경제TV=최민정기자] 하이투자증권은 6일 LX세미콘에 대해 2022년 출하량 확대에 따른 매출 성장이 가파를 전망이라며 투자의견 매도, 목표주가 23만원을 유지했다.


정원석 하이투자증권 연구원은 “2021년이 DDI 가격 상승의 시기였다면 2022년에는 출하량 확대에 따른 매출 성장이 가파를 것으로 전망된다”며 “LX세미콘은 내년 수요에 대비하기 위해 DDI 위탁 생산을 맡길 주요 8”, 12” 파운더리 캐파(생산능력)를 선점하고 전년 대비 규모를 더 확장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LG디스플레이의 WOLED(화이트 OLED) TV 패널 출하량 증가와 내년부터 삼성전자가 LG디스플레이의 WOLED TV 패널을 새롭게 채택할 예정”이라며 “삼성전자를 신규 고객사로 확보함으로 OLED TV 패널 물량 확대가 확실시 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그는 “중국 주력 고객사인 BOE, COST 내 TV, IT용 T-Con+DDI(구동칩)의 점유율이 상승되며 LX세미콘의 중국 패널 업체 내 점유율이 자연스럽게 상승할 가능성이 크다”고 설명했다.


최 연구원은 “LG디스플레이, BOE, CSOT의 플렉시블 OLED 패널 생산량 증가에 따른 모바일용 DDI 공급 확대 등이 예상된다”분석했다.


더불어 “내년 동사 실적에 대한 시장의 우려는 과도하다”며 “LX그룹의 성장을 견인할 계열사 내 핵심 위치에 있는 동사가 새로운 성장 동력을 확보하기 위해 준비 중인 여러 가지 신사업도 점차 구체화되고 있어 주가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칠 것이”이라며 투자의견 매도 목표주가를 23만원으로 유지했다./choimj@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최민정 기자 증권부

choimj@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