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베스트 “슈피겐코리아, 블록딜로 변동성 확대… 추가 하락은 제한적”

증권 입력 2019-04-19 08:43:42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이베스트투자증권은 19일 슈피겐코리아에 대해 “최대주주 블록딜 뉴스로 변동성이 확대됐다”면서도 “가치가 저평가된 상태로 거래되고 있어 추가 하락은 제한적일 것”이라며 투자의견 매수, 목표가 10만5,000원을 유지했다.

김한경 연구원은 “최대주주 블록딜 수량은 119만 주로 발행주식 총수의 19.21%에 해당한다”며 “지난 16일 종가 7만5,200원 대비 15% 할인된 6만3,920원에 매각됐고, 매각 상대방은 다수의 아시아계 기관으로 파악된다”고 분석했다. 

김 연구원은 “이번 블록딜은 트럼프 행정부의 세제 개편으로 신설된 송환세 영향”이라며 “과세 대상 특정외국법인(CFC) 요건으로부터 벗어나기 위한 조치”라고 설명했다. 이어 “블록딜에 따른 매물로 단기 주가 변동성 심화 가능성은 있다”면서도 “CFC 이슈 해소로 추가적인 대주주 지분 매각 가능성은 매우 낮다”고 전망했다. 또 “지난 17일~18일 양일간 327만 주가 매각 가격 이상에서 거래됐다는 점에서 블록딜에 따른 오버행도 상당 부분 해소됐다”고 추정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