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특징주]뉴프라이드 강세... 美 대마음료 시장 1조·대마와인 출시돼

증권 입력 2019-05-13 09:55:22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미국에서 대마 사업을 진행하고 있는 뉴프라이드가 미국 대마 음료 시장이 1조원이 넘을 것으로 전망되면서 강세를 보이고 있다.
13일 오전 9시 52분 현재 뉴프라이드는 전 거래일 대비 3.47% 오른 2,090원에 거래되고 있다.
업계에 따르면 캘리포니아 나파 밸리에 위치한 한 와이너리에서 의료용 대마에서 추출된 성분인 ‘칸나비디올(CBD)’을 주입한 스파클링 와인를 출시했다고 주류전문지 ‘더드링크비즈니스’에서 공개했다.
CBD 음료 산업은 크게 증가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한 시장조사 기관에 따르면 최근 4년 안에 의료용 대마초를 활용한 미국 음료 시장이 ‘10억 달러(한화 약 1조 1,683억 원)’을 돌파할 것으로 전망된다.
한편 뉴프라이드는 미국 캘리포니아주를 중심으로 대마 사업을 영위하고 있다. 최근 대마 판매 증가에 힘입어 지난해 별도 기준 흑자전환에 성공했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