케어캠프, 라메디텍과 '바늘 없는 레이저 채혈기' 국내 총판 계약

산업·IT 입력 2019-07-20 06:10:00 enews1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오영 계열사 의료 솔루션 기업 케어캠프(주)가 레이저 전문 헬스케어 기업 (주)라메디텍과 바늘 없는 레이저 채혈기 'HandyRay'의 병원과 약국 유통을 위한 총판 계약을 체결했다고 19일 밝혔다.


라메디텍(대표이사 최종석)이 독자 개발한 레이저 채혈기 'HandyRay'는 단국대병원 레이저중개임상시험센터의 지원을 받아 대한민국 식약처 승인, 유럽 CE 인증, 미국 FDA승인까지 완료한 제품이다.


양사는 이번 총판계약에 따라 국내 70여개의 회원 병원을 포함한 전국의 병원 유통망에  'HandyRay'를 1~3차 병원에 공급할 예정이다.


유광렬 케어캠프 대표이사는 "이번 총판계약을 통하여 당뇨환자 및 의료기관들에게 유용한 제품을 공급할 수 있게 됐다”라며 “앞으로 혁신적인 제품을 지속적으로 발굴하고 공급해 국민의 건강관리에 기여하는 동시에 대기업-중소기업 상생에도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최종석 라메디텍 대표는 "케어캠프와 총판계약을 통해 레이저 채혈기의 국내 B2B 시장과 B2C시장에 대한 유통망을 확보했다"며 "최근 일본 적십자의 기술위원회에 소개되는 등 일본 혈액원 도입이 긍정적으로 검토되고 있다"고 덧붙였다./인터넷뉴스팀enews1@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