LH, 청년·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 3,648가구 입주자 모집

부동산 입력 2019-08-13 09:16:11 수정 2019-08-14 08:07:46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LH 청년 및 신혼부부 대상 매입임대주택 입주자 모집 포스터. / 사진제공=LH

한국토지주택공사(LH)는 청년 및 신혼부부 등을 대상으로 매입임대주택 3,648가구에 대한 입주자를 모집한다고 13일 밝혔다.

매임임대주택은 LH가 다가구다세대주택 등을 매입 후 보수 또는 재건축해 저소득가구 등에게 저렴하게 임대하는 공공주택이다. ‘청년 매입임대주택은 이번 입주자 모집을 통해 전국적으로 1,352가구가 공급되며, 무주택자로 혼인 중이 아닌 만19~39세인 청년, 대학생, 취업준비생이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임대보증금은 최소 금액인 100만원으로 책정해 청년층의 목돈 마련 부담을 줄였고, 임대료는 시중 전세시세의 40%수준(3·4순위는 50% 수준)으로 공급된다. 임대기간은 2년이며, 2회까지 재계약이 가능해 최대 6년간 안정적으로 거주할 수 있다.

신혼부부 매입임대주택은 전국적으로 1,814가구가 공급되며, 무주택세대구성원인 신혼부부, 예비신혼부부 및 6세 이하의 자녀를 둔 한부모가족이 신청할 수 있다.

 

이번 공고에서는 저소득·다자녀 신혼부부의 주거지원 강화를 위해 가점 상향 등의 입주자 선정방식을 개편했으며, 특히 소득기준을 완화한 신혼부부 매입임대482가구를 최초로 공급한다. 주택 소재지 및 세부 임대조건 등 기타 자세한 사항은 LH 청약센터(https://apply.lh.or.kr)에 게시된 입주자모집 공고문을 확인하거나, LH 콜센터(1600-1004)로 문의하면 된다.

LH 관계자는 청년 매입임대는 에어컨, 냉장고, 전자레인지 등 가전제품을 비치해 입주여건을 대폭 개선했고, 소득여건을 완화한 신혼부부를 최초 공급해 청년·신혼부부의 신청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정창신기자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팀

csjung@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