디알텍, 전세계 유일 지뢰제거 기술 부각에 강세…文 DMZ 지뢰제거 제안 검토

증권 입력 2019-09-23 09:46:39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문재인 대통령이 남북 공동 비무장지대(DMZ) 지뢰 제거를 제안한 가운데 디알텍이 세계 유일 디텍터 기술 보유 부각에 강세다.

23일 오전 9시 38분 현재 디알텍은 전 거래일보다 3.78% 상승한 1,785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관련 업계에 따르면 문 대통령은 23일로 예정된 트럼프 대통령과의 정상회담에서 남북이 공동으로 비무장지대(DMZ) 지뢰를 제거하자고 제안하는 것을 검토하고 있다.

디알텍은 엑스레이(X-ray) 디텍터를 이용해 폭발물 의심 물질을 검사하는 간접방식 디텍터 등을 포함한 전 세계에서 유일하게 직접ㆍ간접 방식 디텍터 기술을 동시에 제공하는 기업으로 알려져 있다. 폭발물 검사는 지뢰 제거시 필요한 기술로, 비무장지대 지뢰 제거 추진시 디알텍이 수혜를 입을 것이라는 기대감이 작용하는 것으로 풀이된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관련뉴스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