카카오IX, 연간 매출 1,000억 돌파…"채널 확장 효과"

산업·IT 입력 2019-09-25 08:35:46 수정 2019-09-25 08:37:54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카카오IX

캐릭터 브랜드 카카오프렌즈를 운영하는 카카오IX가 역대 최단기간 연간 누적 매출 1,000억원을 돌파했다고 25일 밝혔다. 카카오IX의 올해 매출은 9월 말 기준 전년도 매출 1051억원을 이미 넘어선 것으로 나타났다. 카카오IX는 매출 성장의 주요 원동력으로 카카오프렌즈의 , 오프라인 상품 매출 증가, 캐릭터 IP 라이선스 확대, 해외 시장 진출 등을 꼽았다

매출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는 리테일 부문은 오프라인 매장 확대와 온라인 카카오프렌즈샵 판매 호조에 힘입어, 올해 9월까지 전년 동기 대비 42% 상승했다. 소비자 접점 확대를 위한 판매 채널 확장, 상품 카테고리의 다양화, 채널별 맞춤 상품 기획 등이 성공적인 시너지를 내며 매출 상승으로 이어진 것이다카카오IX는 지난해 JDC 면세점에 이어 올해 5월 카카오 제주 본사 내 카카오프렌즈 매장을 추가 오픈했으며, 하반기에는 한옥마을이 있는 전주 지역에 정규 스토어를 열 예정이다. 더불어 기흥휴게소, 가평휴게소 등 총 4개의 휴게소 매장도 운영 중이다오프라인 채널 확산과 함께 지역 특화상품의 판매도 두드러졌다. 올 상반기 제주 지역 월평균 매출액은 지역 특화상품을 처음 선보인 작년 9월부터 12월까지의 월평균 매출액 대비 2배 이상 상승했으며, ‘프렌즈 인 제주에디션의 라이언 인형의 경우 올해 전체 상품 중 누적 판매 1위를 기록했다.

 

공식 온라인 스토어 카카오프렌즈샵을 통한 거래량도 크게 늘었다. 카카오프렌즈샵은 온라인 전용상품은 물론, 예약배송, 쇼킹 딜, 카카오페이 결제 할인 프로모션 등 특별한 혜택과 다양한 이벤트로 고객들의 시선을 끄는 데 성공했다. 여기에, 온라인 스토어 개편을 통한 사용성 증가와 카카오톡 플러스친구 등 자사 SNS을 통한 홍보가 상품 구매로 연결되며, 매출 성장에 긍정적인 영향을 미쳤다. 타 브랜드와의 협업을 통해 진행되는 라이선스 부문 역시 성장세 유지 중이다. 카카오프렌즈는 동서식품, 이디야, 더페이스샵, 반스, 원더브라, 일동제약 등 식음료, 패션, 제약 산업에 이르기까지 소비자의 일상과 밀접하게 맞닿아 있는 다양한 브랜드와 IP 라이선스 계약을 맺으며 활동영역을 전반적으로 확대해 나가고 있다카카오IX 관계자는회사 설립 이래 가장 빠른 기간 내 연매출 1,000억원을 돌파하는 성과를 낼 수 있었던 것은 카카오프렌즈를 사랑해주시는 팬들의 많은 관심과 응원이 있었기 때문이라고 말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