시노펙스, 국내 최초 인도네시아 수돗물 공급사업자 선정에 강세

증권 입력 2019-10-01 10:02:47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시노펙스가 인도네시아 수돗물 공급 사업자로 선정, 국내 최초 인도네시아 수도세를 받는 기기업이 됐다는 소식에 강세다.

1일 오전 9시 58분 현재 시노펙스는 전 거래일보다 6.12% 상승한 3,210원에 거래되고 있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시노펙스는 인도네시아 수방시 ‘찌아씀-블라나깐 지역의 정수장 건설·운영 및 개보수 사업’과 관련해 25년 동안 운영할 수 있는 권리를 가진 최종 사업자로 확정됐다고 전날 밝혔다.

인도네시아 수방시 수도국에서 진행한 이번 입찰 건은 노후화된 찌아씀 정수장에 대한 개선과 신규 설비의 증설을 통해 찌아씀 및 인접한 블라나깐 지역의 10만여 가구를 대상으로 수돗물을 공급하게 될 막여과 정수장의 건설 및 운영사업자 선정을 위한 내용이다.

시노펙스는 이번 성과로 1년간의 공사 기간을 포함해 다음달부터 25년 동안 정수장의 운영을 맡게 됐다. 계약 기간 종료 후에는 수방시로 권리가 이전(BOT, 시공 운영 후 이전)된다. 정수장은 초당 100ℓ 이상의 물을 공급할 수 있는 규모다. 또 시노펙스는 수방시 수도국으로부터 대금을 지급받는 안정적인 형태로 정수장을 운영하기로 약속하며, 사실상 국내 최초로 현지에서 수도세(稅)를 받는 기업이 됐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