증권가 “美연준, 올해 기준금리 더 낮출 것”

증권 입력 2020-03-04 15:49:43 수정 2020-03-04 19:05:03 윤다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서울경제TV=윤다혜기자] 미국 연방준비제도(연준)가 현지시간 3일 기준금리를 0.5%포인트 전격 인하하자 국내 증권가에서는 코로나19 확산에 대응하기 위해 연준이 금리를 더 내릴 것이란 전망이 나왔습니다.  


안기태 NH투자증권 연구원은 “연준의 긴급 금리 인하 사례는 1998년, 2008년 등이 있는데 당시 긴급회의에서 금리를 낮춘 후 열린 공개시장위원회(FOMC) 정례회의에서 다시 금리를 인하했다”며 “이번에도 가능성이 크다”고 분석했습니다.


공동락 대신증권 연구원도 “‘베이비 스텝’으로 불리는 0.25%포인트가 아닌 0.5%포인트로 인하가 이뤄진 것은 금융위기 이후 처음”이라며 “연준이 당장 3월 정례회의에서 추가로 금리를 낮출 것”이라고 전망했습니다. 김두언 KB증권 연구원은 “현재 코로나19가 미국 경제에 미치는 영향이 초기 단계라는 점에서 3월과 4월에 각각 0.25%포인트 금리 인하를 전망한다”고 밝혔습니다. /yund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윤다혜 기자 금융팀

yunda@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