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매트릭스,코로나19 진단키트 수출 허가 획득

증권 입력 2020-03-20 16:44:24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진매트릭스 ‘네오플렉스 COVID-19’.[사진=진매트릭스]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진매트릭스는 식품의약품안전처로부터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진단키트‘네오플렉스 COVID-19’의 수출 허가를 획득했다고 20일 밝혔다.

지난 2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2019-nCov)를 진단할 수 있는 별도 키트를 개발한 진매트릭스는 3월10일 해당 제품의 유럽CE 인증을 획득한 바 있다. ‘네오플렉스 COVID-19’의 유럽CE 인증 획득 후, 회사는 CE인증을 요구하는 유럽·아시아 지역 위주로 수출 타진을 추진해왔다.

이번에 추가로 식약처 수출 허가를 획득하면서, 회사는 전 세계적으로 수요가 폭증하고 있는 신종코로나 진단제를 CE 인증 요구 국가들뿐만 아니라, 해외 대부분의 국가에 원활하게 수출할 수 있게 됐다고 회사측은 설명했다.

진매트릭스 관계자는“WHO 코로나19 팬데믹 선언 이후 유럽, 중동, 아시아뿐만 아니라 미국, 중남미까지 네오플렉스 COVID-19 제품 공급 문의가 쇄도하고 있다”며 “빠른 속도로 전 세계에 확산되고 있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에 각국이 적극적으로 대응할 수 있도록, 회사 또한 요구 물량 충족을 위해 진단키트 생산에 차질이 없도록 전사적으로 총력을 다하고 있다”고 밝혔다./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