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마을금고중앙회, 지역금고 50곳에 1,000억원 자금 대출

금융 입력 2020-04-28 20:48:06 유민호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새마을금고중앙회]

[서울경제TV=유민호기자] 새마을금고중앙회(회장 박차훈)는 열악한 경영 환경에 처한 농촌 새마을금고 활성화를 위해 농촌 새마을금고 상생 프로젝트를 시행한다고 28일 밝혔다.

 

우선, 이날부터 올해 전국 새마을금고 50곳을 대상으로 20억원씩 무이자로 최장 5년 동안 지원하는 상생자금대출에 나선다. 또 금융장비 구매 비용을 최대 2,000만원까지 지원하는 시설자금지원을 통해 농촌 새마을금고의 자립을 돕는다.

 

아울러 도시금고와 농촌금고 간 자매결연, 중앙회의 경영컨설팅 지원 등 농촌 새마을금고 활성화와 금고 간 격차 해소를 위해 다양한 프로젝트를 추진할 예정이다.

 

박차훈 새마을금고중앙회장은 농촌 새마을금고 상생 프로젝트를 계기로 금융 환경이 열악한 농촌 새마을금고에 활력을 불어넣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you@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