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시, 기후위기 대응 선두에 설‘온라인환경수호기사단’모집

정치·사회 입력 2020-11-18 10:00:24 서청석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시]

[서울경제TV=서청석기자] 서울시는 기후위기시대 천만 서울시민의 친환경 생활을 선도하고, 서울시 온실가스 감축 정책에 대한 사회적 공감대 형성 및 시민참여를 이끌어 낼 ‘온라인환경수호기사단’을 11월 18일(수)부터 11월 27일(금)까지 모집한다.


온라인환경수호기사단은 콘텐츠 제작․배포 기사단 20명, 정보 공유 및 홍보 기사단 1,000명으로 구성될 예정이다. 콘텐츠 제작․배포 기사단(20명)은 환경에 관심이 많고, 친환경 생활을 실천하며, SNS 활동이 활발한(현장취재와 콘텐츠 제작 가능, 본인 블로그 일 방문자 수 500명 또는 유튜브 채널 구독자 수 500명 이상, 페이스북 친구 500명 이상) 사람이면 지원할 수 있다. 정보 공유 및 홍보 기사단(1,000명)은 환경에 관심이 많고, 친환경 생활을 실천하며 SNS 홍보에 적극적으로 참여 가능한 사람이면 지원할 수 있다.


선발된 인원은 시민들의 친환경 생활방식 정착을 위한 구심점으로서 친환경 생활, 온실가스 감축 정책 등을 알리는 콘텐츠 제작과 환경 현안 취재, 환경 정보 홍보 등의 역할을 수행하며, 올해 12월부터 내년 11월까지 총 12개월 동안 활동할 예정이다. 환경수호기사단이 제작한 콘텐츠는 본인 채널과 함께 서울시 보유 홍보 매체(원전하나줄이기 홈페이지, 기후환경본부 페이스북, 유튜브 등)를 통해 시민들에게 소개된다. 콘텐츠 제작․배포 기사단에게는 원고료 지급과 활동증명서가 부여되며, 정보 공유 및 홍보 기사단에게는 연말 우수활동자를 평가하여 표창을 수여할 예정이다.


참가 신청은 오는 11월 27일까지 인터넷(서울시 홈페이지)을 통해 지원서를 제출하면 된다. 합격자는 전문가의 심사를 통해 결정하며, 합격자 발표는 12월 초 개별통보된다. ‘온라인환경수호기사단’ 모집과 관련된 자세한 사항은 환경정책과로 문의하면 된다.


이동률 서울시 환경정책과장은 “기후위기 대응을 위한 2050 탄소중립 실현을 위해서는 천만 서울시민이 다함께 환경을 생각하는 생활을 실천하여야 한다” 며 “온라인환경수호기사단이 시민들의 친환경 생활을 지지하고 선도하는 구심점이 될 수 있도록 많은 참여와 관심을 바란다”고 전했다. /blu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서청석 기자 경제산업부

blue@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