슈피겐코리아 “미중무역전쟁으로 인한 수출 전선 이상無”

증권 입력 2019-05-13 10:01:27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아마존 유통 전문기업 슈피겐코리아는 미중 무역전쟁과 관련한 실적 우려에 대해 “수출 전선의 변함없는 성장세를 기대한다”고 13일 밝혔다. 


최근 미중 무역전쟁에 따른 관세 부여 이슈로 시장으로부터의 우려 섞인 문의가 많아진 것에 대한 대답이다. 슈피겐코리아 측은 “‘메이드 인 코리아(Made In Korea)’로 생산돼 수출되는 슈피겐 브랜드 제품은 관세 영향으로부터 자유롭다”며 “오히려 최근 달러 및 유로 환율 강세에 따른 수혜가 기대되고 있는 상황”이라고 강조했다. 


슈피겐코리아 관계자는 “작년 말 대비 최근 달러와 유로 환율은 각각 5.5.%, 3.5% 이상씩 증가 중”이라며 “이는 연간 수출비중이 총 매출의 90%를 넘어서는 회사의 수출 전선에 유리하게 적용된다”고 설명했다. 이어 “매출 외 추가적인 금융 수익도 기대해 볼 수 있다”며 “지난해 환율 상승에 따른 금융수익만 77억원 가량이 발생했다”고 덧붙였다. 작년 말 기준 슈피겐코리아의 외화금융자산은 USD 기준 총 4,766만불에 달한다.


슈피겐코리아 관계자는 또 “지난해 회사 매출의 약 50%가 북미, 30%가 유럽 시장에서 발생했고, 올해 연초부터 확대되고 있는 케이스 판매량은 환율 수혜와 함께 한층 가속화된 실적 성장세를 견인해 갈 것”이라며 “국내에서 자체 공장 없이 외주 생산 체제를 통해 지난 5년간 매출원가율을 변동없이 낮게 유지하고 있는 만큼, 일각에서 우려를 제기하는 미중무역 관세 리스크에서도 자유롭다”고 말했다.


한편, 슈피겐코리아의 지난해 매출은 2,688억원으로 전년대비 18.6% 가량 증가했다. 이 가운데 북미 매출은 1,347억원, 유럽 매출은 784억원으로 역시 15.1%, 43.8% 씩 성장했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