싸이토젠, 가장 치료 효과 높은 ‘맞춤형 항암제’ 선별 특허 취득에 강세

증권 입력 2019-06-03 15:05:25 양한나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싸이토젠이 가장 치료 효과가 높은 맞춤형 항암제를 선별할 수 있는 특허를 취득했다는 소식에 강세다.
3일 오후 3시 2분 현재 싸이토젠은 전 거래일보다 9.13% 상승한 11,950원에 거래되고 있다.
싸이토젠은 이날 공시를 통해 지난달 23일 ‘단기배양 혈중 암세포(CTC)를 활용한 개인 맞춤형 항암제 선별시스템 및 선별방법’에 관한 특허를 취득했다고 밝혔다.
이는 특정 환자에게 맞는 항암제를 처방하기 위해 혈액에서 혈중암세표(CTC)를 분리해 체외에서 혈중암세포(CTC)를 배양하고, 이렇게 배양된혈중 암세포(CTC)를 다양한 항암제를 조합해 테스트 한 뒤, 이 가운데 가장 치료 효과가 높은 항암제를 선별하는 시스템이다.
싸이토젠은 “동일한 암이라 해도 환자마다 다른 유전적 변이를 지니고 있다”며, “특정 표적 항암치료가 잘 작용하는 환자군이 있는 반면, 그렇지 않은 군도 있다”고 설명했다. 이어 “정밀진단과 개별화된 처방과 치료가 향후 대세가 될 것”이라며, “특히나 암환자의 경우 환자마다 다른 유전적 변이를 지니고 있으므로다양한 항암제와 치료 방법에 대해 정밀 진단이 필요하다”고 밝혔다.
이를 위해 “제약사 및 병원들과 협력해 정밀진단 플랫폼 구축에 활용해 정밀진단 개별 처방에 획기적인 변화를 가져올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양한나기자 one_sheep@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양한나 기자 증권팀

one_sheep@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