네패스신소재, 사업구조 효율화...‘에스모머티리얼즈’로 사명 변경

증권 입력 2019-06-27 08:42:07 수정 2019-06-27 08:48:01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 R&D 법인 물적분할해 수익성 강화

- 네오디뮴류 영구자석 판매 및 본디드 마그넷 제조생산 신규 사업목적에 추가


첨단소재 전문기업 네패스신소재가 다음달 12일 임시주주총회를 개최해 상호 변경을 비롯한 신규 사업목적 추가, 연구개발(R&D) 법인 물적분할 안건을 결의한다고 26일 공시했다.


이번 임시주주총회에서 네패스신소재는 에스모머티리얼즈로 사명을 변경한다. 네오디뮴류 영구자석 판매 및 유통, 본디드 마그넷 제조생산 및 판매업, 수소연료전지 및 신재생에너지 사업 관련 기술 및 설비 개발 등을 사업목적에 추가할 예정이다.


이와 함께 네패스신소재는 연구개발(R&D) 사업 부문을 물적분할해 연구개발 역량을 전문화하고 비용 효율화를 통해 수익성 개선을 추진한다. 분할신설회사인 에스모소재기술연구원은 네패스신소재의 비상장 자회사가 된다. 전자재료 연구개발, 반도체 소재 관련 라이선스인-아웃 및 기술자산 사업화에 역량을 집중할 계획이다. 분할기일은 7월 15일이다.


네패스신소재 관계자는 “R&D 법인 물적분할 이후 기존 네패스신소재는 생산, 판매에만 주력함에 따라 수익성 개선효과가 기대된다”며 “신규 사업 목적을 추가해 자회사 지알이엘(GREL)과 네오디뮴 영구자석 및 본디드 마그넷 관련 사업 협력도 확대할 계획”이라고 밝혔다.


이어 “올해 영업이익 흑자전환을 목표로 수익성 높은 사업에 집중할 것”이라고 말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