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엠, 6월 3만6,451대 판매…전년보다 21.7%↓

산업·IT 입력 2019-07-01 15:36:29 수정 2019-07-02 08:25:4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자료제공=한국지엠

한국지엠이 6월 3만6,451대를 판매해 지난해 같은 달과 비교해 21.7% 감소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GM에 따르면 지난달 내수 판매는 5,788대로 지난해 같은 달보다 39.3% 급감했고, 수출은 3만663대로 작년 동월 대비 17.2% 줄었다.

모델별 내수 판매에서는 쉐보레 스파크가 총 2,567대 판매돼 전체 실적을 이끌었다. 말리부는 총 1,183대로, 전년 동월 대비 13.2% 증가하며 스파크의 뒤를 이었다. 쉐보레 트랙스는 총 1046대로, 전년 동월 대비 7.1% 증가하며 최근 7개월 연속 전년 동월 대비 증가세를 이어갔다. 아울러 한국GM의 올해 상반기 완성차 판매는 23만1,172대로 지난해 상반기보다 6.2% 줄었다. 상반기 내수 판매는 3만5,598대로 16.2% 줄었고, 수출은 19만5,574대로 4.1% 감소했다.

한국지엠 시저 톨레도 부사장은 “7월에는 선수금과 이자가 없는 ‘더블 제로’ 무이자 할부에 현금 지원이 추가된 ‘더블 제로 무이자 콤보’ 할부 프로그램 등 파격적인 혜택을 제공해 내수 입지를 다져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김혜영기자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