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상반기 '다방' 사용자가 가장 많이 검색한 분양단지는?

부동산 입력 2019-07-25 08:11:30 수정 2019-07-25 16:34:35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부동산 정보 플랫폼 다방을 운영하는 스테이션3는 올해 1월~6월 다방 분양정보관에서 최다 접속자 수를 기록한 단지 TOP 10을 25일 발표했다.
 

다방에 따르면 현대엔지니어링의 ‘힐스테이트 북위례’가 올해 상반기 최다 접속자 수를 기록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1순위 청약을 앞둔 4월 첫 번째 주에는 다방 분양정보관 접속자 중 50% 이상이 ‘힐스테이트 북위례’를 검색했다. 해당 단지는 북위례 지역에서 마지막으로 분양하는 브랜드 대단지 아파트인 데다 분양가 상한제까지 적용되면서 1순위 청약에 7만 명이 넘는 수요자가 몰렸다.
 
두 번째로 인기가 많았던 단지는 ‘하남 감일 스윗시티 B4블록’(공공분양)이었으며, 같은 지역의 ‘하남 감일 A6블록’(행복주택)은 5위에 이름을 올렸다. 다양한 생활 인프라를 보유한 하남 감일지구에서 선보이는 공공분양, 행복주택이다 보니 내 집 마련을 이루고자 하는 젊은 실수요층이 대거 유입된 것으로 분석된다.
 
올해 상반기 높은 청약 열기를 이어갔던 대·대·광(대전·대구·광주) 지역 또한 다방 사용자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풍부한 인프라를 갖춘 ‘광주 화정 아이파크’와 도안신도시 프리미엄을 내세운 ‘대전 아이파크시티’가 3, 4위를 기록했다.
 
서울에서는 롯데건설의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와 삼성물산의 ‘래미안 라클래시’의 접속자 수가 가장 많았다. 오늘(25일) 1순위 청약을 앞둔 ‘청량리역 롯데캐슬 SKY-L65’는 올해 서울 강북 지역 최고 기대 단지답게 매월 꾸준한 접속자 수를 기록했으며, ‘래미안 라클래시’ 역시 강남 최대어로 꼽혔던 만큼 많은 접속자가 꾸준했던 것으로 분석된다.
 
김보민 스테이션3 다방 주택사업파트장은 “생애 첫 청약자의 눈높이에 맞춰 분양정보관을 개편한 이후 실거주 목적을 지닌 젊은 수요층 유입이 많이 증가했다”며 “앞으로도 다방은 사용자들의 합리적인 주거 선택을 도울 수 있도록 다양한 분양 정보를 제공해나가겠다”고 말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