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스코비, ‘줄기세포를 활용한 발모 촉진’ 특허…韓·日 동시 취득

증권 입력 2019-08-21 09:02:17 배요한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인스코비가 탈모 개선 및 치료에 효과적인 ‘발모 촉진을 위한 생체 식립용 임플란트’에 관한 특허를 한국과 일본에 동시 취득했다고 21일 밝혔다.


이번에 인스코비가 취득한 특허는 현대인의 큰 고민 중 하나인 탈모를 치료 또는 개선할 수 있는 내용이다. 연구진은 발모를 촉진하는 성장 인자를 생체에 공급하는 것을 지속적으로 연구하던 중, 특정 조건 하에 배양한 줄기세포를 체내이식용기(캡슐)를 통해서 생체에 식립하는 방법이 발모 효과를 더욱 높여 주는 것을 확인했다.


줄기세포는 그동안 다양한 분야에서 그 효능을 인정받아 왔지만, 암을 유발하는 부작용으로 인하여 연구개발에 많은 어려움을 겪어 왔다. 인스코비의 이번 발모 특허는 체내이식용기(캡슐)에 삽입된 줄기세포가 다른 부작용 없이 발모 효과만을 극대화 할 수 있게 설계 한 것이 특징이다. 


회사 관계자는 “기존의 탈모 치료제는 그 효과가 제한적이거나 반복적인 시술 등의 번거로움이 있었다”면서  “인스코비는 기존 탈모 치료제의 단점을 보완하고 치료 효과를 높일 수 있는 발모프로그램 개발을 지속해 나갈 것”이라고 밝혔다. 이어 “이번 특허 취득을 통해 구체적인 임상실험 및 치료제 개발 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라고 덧붙였다.


과거에 탈모는 일련의 노화 현상으로 인식되어 왔으나, 최근에는 여러 유전적인 요인과 함께 스트레스, 영양 불균형, 사회활동의 변화 등의 다양한 원인에 의해 나이에 관계없이 다양한 연령층에서 발생하고 있다. 또한, 탈모로 인한 자신감 하락, 우울증세 등 심리적으로도 적지 않은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알려졌다.


국민건강보험공단 등 관련 기관의 자료에 따르면 국내 탈모 인구는 약 700만명을 넘어선 것으로 파악된다. 특히, 젊은 층의 탈모가 급속히 증가하여 20~30대가 탈모 치료 인구의 약 40%를 차지하고 있다.

 /배요한기자 byh@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배요한 기자 증권팀

byh@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