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투자證, 서울·부산서 투자권유대행인 사업설명회 개최

증권 입력 2019-11-04 10:36:51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제공=한국투자증권]

[서울경제TV=이소연기자] 한국금융지주 자회사 한국투자증권은 예비 투자권유대행인(이하 FC)을 대상으로 ‘투자권유대행인 사업설명회’를 실시한다고 4일 밝혔다.


서울과 부산에서 진행되는 이번 설명회에서는 FC 제도 소개 및 비즈니스모델과 영업전략에 대한 설명이 이뤄질 예정이다. 오는 5일 삼성동PB센터를 시작으로 6일 서면PB센터, 7일 여의도 본사에서 개최하며 참가자 전원에게는 스마트폰 무선충전기를 사은품으로 제공한다.


한편, 한국투자증권은 이달 말까지 FC 모집 이벤트도 진행한다. 신규 투자권유대행인에게는 선착순 100명까지 고급 와인을 선물하고, 1년 이상 타 증권사 투자권유대행인 경력 보유시 활동지원금 10만원을 지급한다. 신규 투자권유대행인을 소개하면 10만원의 포상금도 지급한다. 


FC활동에 관심 있는 사람이면 누구나 참석할 수 있으며, 참가신청은 한국투자증권 홈페이지 또는 카카오톡채널 ‘한국투자FC’를 통해 가능하다. 자세한 사항은 Prime고객부로 문의하면 된다.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