수출부진에 3분기 누적 경상흑자 2012년후 최소

경제·사회 입력 2019-11-06 15:04:39 수정 2019-11-06 20:53:38 문다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사진=서울경제TV]

올 1월부터 9월까지 누적된 경상수지 흑자 규모가 2012년 이후 7년 만에 가장 적은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3분기까지 누적된 흑자 규모는 414억6,000만달러로 지난해 보다 155억5,000만달러 감소했습니다. 지난 2012년 261억3,000만달러 이후 7년 만에 가장 적은 수치입니다.


때문에 올해 전망된 연간 흑자 규모 590억달러 달성은 어려울 것이라는 전망입니다.


9월 경상수지 흑자 규모도 74억8,000만달러로 지난해 같은달보다 32.2% 감소했습니다. 경상수지 흑자는 지난 2월부터 8개월째 축소세입니다./문다애기자 dalove@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문다애 기자 경제산업팀

dalove@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