가스공사, ‘다문화가족 청소년 지원 프로그램’ 개강식 개최

산업·IT 입력 2019-11-22 14:49:27 정창신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21일 임종순(왼쪽) 가스공사 상생협력부장과 정병주 동촌종합사회복지관장이 대구 동촌종합사회복지관에서 ‘제2차 다문화가족 청소년 지원 사업’을 진행하고 있다. [사진=가스공사]

[서울경제TV=정창신기자] 한국가스공사는 지난 21일 대구 동촌종합사회복지관에서 2차 다문화가족 청소년 지원 사업개강식을 가졌다고 22일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임종순 가스공사 상생협력부장과 대구광역시사회복지협의회, 동촌종합사회복지관 등 각 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YaoF(You are our Future)’로 명명된 다문화가족 청소년 지원 사업은 가스공사 임직원들이 매달 급여에서 일정 금액을 출연해 조성한 온누리펀드로 운영되며, 지난해에 이어 2년째 시행됐다. 올해 온누리펀드 사업은 임직원 선호도 조사를 통해 다문화가족 청소년·한부모 가정·미혼모 지원 및 취약계층 간이소화기 보급 등 총 4개 분야로 선정됐다.

 

특히 이 사업은 청소년 20명을 대상으로 맞춤형 학업 지원 및 심리 검사, 진로탐색을 위한 직업교육, 진로체험학습 등 다양한 프로그램으로 구성해 청소년들의 개인 역량 강화를 도울 것으로 기대된다.

가스공사 관계자는 이번 프로그램을 통해 청소년들의 학업 성취도 증진과 진로 가치관 확립에 많은 도움이 되길 바란다, “앞으로도 임직원들의 정성으로 모은 온누리펀드를 적극 활용해 사회적 가치를 창출할 수 있는 다양한 상생협력 사업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csjung@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정창신 기자 부동산부

csjung@sedaily.com 02) 3153-2610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