박영선 “코로나19로 임대료 낮춘 착한 건물주에 감사”

산업·IT 입력 2020-02-24 14:55:15 수정 2020-02-24 15:15:49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24일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코로나19로 시름하는 상인들을 위해 임대료를 인하한 ‘착한 건물주’에 감사 인사를 전하고 있다.[사진=중기부]

[서울경제TV=김혜영기자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이 코로나19로 시름하는 상인을 위해 자발적으로 임대료를 인하한 ‘착한 건물주’에 감사를 표했다. 박영선 중소벤처기업부 장관은 24일 서울 중구 남대문시장을 방문해 ‘착한 건물주’들과 차담회를 가졌다.


이날 차담회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경영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상인들의 고통을 덜어주기 위해 임대료 20%를 인하해 준 착한 건물주 4명에게 감사의 뜻을 전하고 애로사항은 물론 전통시장의 발전방안을 모색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 자리에는 박영선 장관을 비롯해 착한 건물주 4명, 서양호 서울 중구청장, 상인회장, 서울시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박영선 장관은 “현재 전국적으로 약 140명의 전통시장 임대인 분들이 약 2000개 점포의 임대료를 인하 또는 동결해 주고 있다”며 “전통 시장 점포의 경우 영업비용 중 임차료가 약 20%를 차지하는 만큼 상인들의 고통 분담에 상당한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박 장관은 “과거 IMF 구제 금융을 요청하던 당시 국민들의 ‘금 모으기 운동’처럼 착한 건물주 운동은 코로나19로 인한 경기 침체, 공동체 활동 저하 등 현재의 난관을 헤쳐 가기 위한 건강한 시민 의식을 보여주는 좋은 사례”라고 강조했다. 또 그는 “오늘 이 자리를 계기로 서울은 물론 전국적으로 착한 건물주 운동이 확산하기를 기대하며, 오늘 참석하신 분들께서 확산에 핵심적인 역할을 해주시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이 자리에 참석한 건물주들은 역시 상권의 지속적인 성장과 전통시장 상인들과의 상생을 위해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김혜영기자 jjss1234567@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증권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