삼성 133조 ‘반도체비전 2030’… “반도체 전 분야 평정”

산업·IT 입력 2019-04-24 20:26:31 김혜영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앵커]

삼성전자가 투자금액 133조원 규모의 반도체 비전 2030’을 발표했습니다.

이재용 부회장이 지난 1월 제시한 시스템 반도체 세계 1위 목표를 달성하기 위한 구체적인 로드맵을 공개한 겁니다. 김혜영기자입니다.

 

[기자]

삼성전자가 앞으로 10년간 비메모리 반도체 분야를 키우기 위해 133조원을 투자합니다.

이처럼 통 큰 투자에 나선 건, 포트폴리오 다변화를 위해섭니다.

현재 삼성전자는 데이터를 저장하는 용도의 메모리 반도체 분야 세계 1위에 이름을 올리고 있습니다.

 

그러나 더 큰 시장을 형성하고 있는 비메모리 반도체 시장에서는 미국, 중국 등에 밀려 존재감이 미약한 게 사실입니다.

 

그간 취약했던 데이터 처리 목적의 비메모리 반도체 분야에서도 글로벌 1위를 목표로 한 이번 비전 발표는 삼성전자가 반도체 전 분야를 평정하겠다는 선언인 셈입니다.

 

이를 위해, 2030년까지 국내 R&D분야에 73조원, 최첨단 생산 인프라에 60조원을 투자할 계획입니다.

설계 능력을 좌우할 전문 인력도 15,000명 채용합니다.

이렇게 되면 연평균 11조원의 R&D와 시설투자가 집행되고, 생산량이 늘면서 42만명의 간접 고용 유발효과가 예상됩니다.

 

이 과정에서 국내 중소 반도체 업체들과의 협업도 강화합니다.

국내 중소 반도체 업체들이 보다 효과적으로 제품을 개발할 수 있도록 삼성이 개발한 각종 설계, 불량 분석 툴 등을 적극 지원할 예정입니다.

아울러 삼성전자는 향후 화성캠퍼스 신규 극자외선(EUV) 라인을 활용해 생산량을 증대하고, 국내 신규 라인 투자도 지속적으로 추진하겠다고 밝혔습니다. 서울경제TV 김혜영입니다. /jjss1234567@sedaily.com

 

[영상편집 김담희]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김혜영 기자 경제산업팀

jjss1234567@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