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수그룹, 이틀간 열린 ‘3대3 농구대회’ 성황리 종료

증권 입력 2019-06-03 15:54:39 이소연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지난 1~2일 양일간 이수 3X3 바스켓 챌린지에 참가한 이들이 기념사진을 촬영하고 있다. /사진제공=이수그룹

이수그룹은 지난 1~2일 이틀간 개최된 ‘이수 3X3 바스켓 챌린지(Basket Challenge) 2019’를 성황리에 마쳤다고 3일 말했다. 


부천 실내체육관에서 열린 ‘이수 3X3 바스켓 챌린지 2019’는 총 상금 1,300만원으로 국내 단일 3대3 농구대회 역대 최대 규모로 개최됐다. 


△대한농구협회 △KBL △3대3 프로리그 미등록 순수 아마추어 48개팀이 참가한 이번 대회는 본선 총 5경기에서 ‘슬로우피벗’팀이 ‘뭉치면 산다’ 팀과의 치열한 연장전 접전 끝에 최종 우승을 차지했다. 번외 경기인 밀어내기 리그 ‘챌린지리그’에서는 ‘LEGEND’팀이 7연승으로 우승을 차지했다. 그 외 △3점슛 챌린지 △스킬스(Skills) 챌린지 △하프코트(Half-Court) 챌린지 등에서는 장태영 선수, 이경훈 선수, 한유성 선수, 지종현 선수 등이 발군의 실력으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이수그룹 관계자는 “스포츠 CSR(사회공헌) 활동 차원에서 시작한 작은 아이디어가 오늘처럼 뜻 깊은 행사로 결실을 맺기까지 애써주신 이 자리의 모든 분들께 감사하다”며 “이번 대회가 아마추어 선수 여러분들께는 한층 넓은 무대로 향하는 밑거름이 될 수 있길 바란다”고 설명했다. 이어 “오늘 이 현장의 열기가 고스란히 여러분의 가슴 속 열정으로 지속될 수 있길 응원 드린다”고 덧붙였다. 


한편, 다양한 경품 행사도 함께 진행된 이날 축하 공연에는 래퍼 ‘넉살’이 초대돼 경기장의 열기를 한층 고조시켰다. /이소연기자 wown93@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소연 기자 증권팀

wown93@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