신한은행, 베트남 은행권 최초 '고자산 고객' 특화 영업점 개점

금융 입력 2019-06-04 18:01:57 고현정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신한베트남은행은 4일 호치민 푸미흥 지역에 ‘신한PWM 푸미흥 센터’를 열고 개점식을 진행했다. /사진=신한은행

신한은행(은행장 진옥동)의 베트남 현지법인 신한베트남은행이 4일 호치민시 '푸미흥'에 고자산 고객들의 자산관리를 전담하는 영업점 '신한PWM 푸미흥 센터'를 개점했다고 밝혔다.

베트남 은행권 최초로 고자산 고객들의 자산관리를 전담하는 PWM센터가 문을 열었다는 데 그 의미가 있다.
푸미흥은 베트남에서 호치민의 '강남'이라고 불리울 정도로 고자산 고객들이 많이 거주하는 지역이다.


앞으로 신한베트남은행은 고객별 전담 직원을 배정하고 특화 상품을 개발하는 한편 글로벌 세무, 부동산 등 전문적인 분야까지 통합 솔루션을 제공하는 차별적 서비스도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신한은행은 PWM컨설팅 전문가도 현지에 파견했다.


신한베트남은행은 기존 영업점 중 레따이또지점, 사이공지점 등 7개 채널에 신한은행의 PWM 모델을 적용해 고자산 고객 관리 서비스를 제공해온 바 있다.
이번 '신한PWM 푸미흥 센터' 개점으로 외국계 은행 중 최대 규모인 총 31개 영업점을 보유하게된 신한베트남은행은, 올해 하노이, 하이퐁, 하남, 다낭, 빈증 등 5개 지역에 영업 채널을 추가로 개설할 예정이다.


신한베트남은행은 '신한PWM 푸미흥 센터' 개점을 기념해 무료로 한국의 세무, 부동산 전문가들과 1:1 상담을 할 수 있는 이벤트를 오는 7일까지 진행한다.


한편 이날 개점식 행사에는 신한은행 WM그룹 왕미화 부행장을 비롯해 주(駐) 호치민 총영사관, 코참 등 현지 주요 기관의 인사 및 고객들이 참석했다./고현정기자go8382@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고현정 기자 금융팀

go8382@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