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시공사-대우건설, 남양주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분양

부동산 입력 2019-07-24 09:37:12 수정 2019-07-24 16:42:11 이아라 기자 0개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조감도./사진제공=대우건설

경기도시공사와 대우건설은 오는 26일 다산신도시에 조성되는 마지막 공공분양 아파트,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 견본주택을 열고 분양한다고 24일 밝혔다.
 

민간참여 공공주택사업으로 진행되는 ‘다산신도시 자연앤푸르지오’는 경기도 남양주 다산신도시 지금지구 A4블록에 들어선다. 경기도시공사와 대우건설컨소시엄((주)대우건설, 한신공영(주), 대보건설(주), ㈜다원디자인)이 함께 공급하고, 시공은 대우건설컨소시엄이 맡았다.
 

단지는 지하 2층~지상 29층, 10개 동, 전용면적 51㎡/59㎡ 총 1,614가구로 구성되며, 전용면적별 가구수는 △51㎡ 378가구 △59㎡ 1,236가구 규모다. 수요자들의 선호도가 높은 전용면적 59㎡ 이하 소형으로만 이뤄진다.
 

전체 가구수의 약 80%에 해당하는 1,288가구가 특별공급 신혼부부 484세대(30%), 생애최초 322세대(20%), 기관추천·국가유공자 241세대(15%), 다자녀가구 161세대(10%), 노부모부양 80세대(5%)되며, 일반공급 물량은 326가구다.
 

다산신도시 자연앤 푸르지오의 3.3㎡당 평균분양가는 1,330만원대다.
 

대우건설 측은  “다산신도시는 경기도시공사가 광교신도시에 이어 두 번째로 단독 시행하는 신도시급 규모의 공공주택 사업지구로, 지금지구와 진건지구를 합쳐 총면적 475만㎡ 규모로 조성되고 있다” 며 “향후 제3기 수도권 신도시인 왕숙지구 일대와 함께 수도권 매머드급 주거지로 자리 잡을 전망”이라고 설명했다. /이아라기자 ara@sedaily.com

[ⓒ 서울경제TV(www.sentv.co.kr),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기자 전체보기

기자 프로필 사진

이아라 기자 부동산팀

ara@sedaily.com

이 기자의 기사를 구독하시려면 구독 신청 버튼을 눌러주세요.

페이스북 공유하기 트위터 공유하기 카카오톡 공유하기 네이버 블로그 공유하기

0/250

0/250